보도자료

홈알림마당보도/해명보도자료

제목 소진공, 장애물 없는 상권지도로 편리한 상권 만들어요 조회수 2197
등록자 관리자 등록일 2019-09-17
소진공, 장애물 없는 상권지도로 편리한 상권 만들어요.

 -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, 대전지역사회를 위한‘배리어프리 맵핑’활동운영
 - 이동약자들이 진입 가능한 식당부터 전통시장 내 위험요소 사전발굴까지...안전한 상권 만들기 나서

□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(이사장 조봉환)이 이동약자를 위한 ‘장애물 없는 상권지도 만들기’에 나섰다.

□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17일(화) 오전 10시 대전 중구에 위치한 공단본부에서 ‘배리어프리 상권지도’ 확산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하였다. 

 ㅇ 공단은 지난 6월, 위즈온협동조합과 협업해 지역 시민들과 함께 전국 전통시장 및 주요상권을 중심으로 ‘배리어프리(Barrier Free) 캠페인’을 진행해오고 있다.

 ㅇ 배리어프리 캠페인이란 고령자나 장애인들도 살기 좋은 사회를 만들기 위해 물리적·제도적 장벽을 허물자는 운동이다. 

 ㅇ 공단 임직원과 위즈온협동조합원 등 10여명이 참석한 간담회에서는 △장애인, △유아차, △노약자 등 이동약자들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안전한 상권을 만들기 위해 협동조합이 개발한 플랫폼*을 확산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자유롭게 논의하였다.

    * 위즈온협동조합에서 개발한 공유지도 ‘직행-더 나은 세상을 위한 시도’는 이용약자도 위축되지 않고 평등하게 일상생활을 살아 갈 수 있는 거리를 만들기 위해 만들어졌다.


□ 한편 공단 임직원들은 그간 지역사회 시민들과 함께 입구에 장애인경사로나 입간판식경사로를 보유해 이동약자들이 편리하게 진입할 수 있는 점포 등을 ‘직행’플랫폼에 업로드하며 장애물 없는 점포 발굴 활동을 추진해왔다.

 ㅇ 특히 점포정보 이외에도 보도블럭 파손, 막힌 배수로 등 위험요소들을 발견 시 행정안전부 ‘안전신문고’ 앱에 등록해 전통시장 및 인근상권의 안전에 지속적인 관심을 요청하였다. 

□ 공단 조 이사장은, “공단은 앞으로도 대전사회혁신 플랫폼, 공공기관 혁신네트워크 등 지역 내 혁신 주체들과 정보를 공유하며 배리어프리 상권DB 구축, 사후관리 기반을 지속적으로 조성해 나가겠다”며, “많은 분들이 관심을 갖고 평등한 우리 사회를 만들어 가는데 작은 보탬이 되어주시기 바란다”고 말했다. 

공공누리 1유형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"출처표시"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
  • 열람하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?
  • 부족하거나 더 필요한 정보가 있으면 의견을 남겨주세요 (250자 이내)

    올리기